(주)한샘 2대주주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 법원에 주주명부 열람 · 등사 및 임시주주총회 검사인 선임 신청 오는 12월 8일 주총에 앞서 의결권대리행사권유에 나설 것

   조회수. 49
등록일. 15일 전   


2vxygzk2l.jpg 


보 도 자 료
  

배포일 : 2021.  11.  23.

  

 

(주)한샘 2대주주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

법원에 주주명부 열람 · 등사 및 임시주주총회 검사인 선임 신청

오는 12월 8일 주총에 앞서 의결권대리행사권유에 나설 것


㈜한샘의 지분 9.23%를 보유하고 있는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는 2021. 12. 8. 개최 예정인 한샘의 임시주주총회를 앞두고 금일(2021. 11. 23.) 수원지방법원 안산지원에 ‘주주명부 열람·등사 가처분신청’과 ‘임시주주총회 검사인 선임신청’을 제기했다. 

한샘에 13년간 장기 투자해온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는 지난 11. 17. 한샘에 주주명부를 요청하였고, 아울러 주주들의 의결권행사를 용이하게 하는 전자투표 도입을 요청하였으나, 아직 한샘으로부터 이에 대한 회신을 받지 못한 상황이다.

불과 보름 앞으로 다가온 이번 임시주주총회에서는 IMM측 현직 임원 4명을 포함한 7명의 이사를 선임하는 안건과 정관변경안건이 다루어진다. 이번 임시주총은 대주주의 IMM에로의 지분매각이후 한샘의 지배구조를 결정하는 중요한 임시주총으로서 어느 때 보다도 전체 주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회사측의 공정한 진행이 필요하다. 이에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는 부득이 법원에 임시주주총회 검사인 선임신청과 주주명부 열람·등사 가처분신청을 제기하기에 이른 것이다.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는 주주명부를 확보한 후 의결권대리행사활동을 통해 대주주의 경영권 매각과정에서 철저히 배제된 일반주주들을 규합하여 대주주의 기업가치 독점행태에 대한 반대 입장과 독립된 이사회에 대한 주주들의 요구를 피력할 계획이다. 

한샘의 창업주인 조창걸 명예회장은 지난 10월 25일 자신과 특수관계인이 보유한 한샘 주식 652만주(총발행주식의 27.7%)를 총 1조 4,500억원 (주당 약 22만원)에 사모투자펀드 운용사인 ‘IMM프라이빗에쿼티’에 매각하는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대주주일가는 당시 시가의 100%에 해당하는 프리미엄을 받고 주당 22만원이상의 가격으로 지분과 경영권을 매각했지만 이 과정에서 일반주주들은 철저히 배제되었으며 오히려 지배권변동에 따른 리스크로 인해 매각방침 발표직전(7. 13.) 주가 (117,500원)에서 85,000원으로 주가가 27%나 하락(11.22.기준)한 상황이다.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는 한샘이 지금이라도 상법상 모든 주주들에게 부여된 주주명부 열람·등사 청구권을 보장할 것과 즉각 전자투표 방식을 도입하여 코로나 19 상황에서 개최되는 이번 주주총회에서 주주들이 의결권을 원활히 행사할 수 있도록 할 것을 촉구하는 바이다.

참고로,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는 지난 2021. 11. 16. 보유중인 한샘 주식 2,173,945주(발행주식총수의 9.23%)의 보유목적을 단순투자목적에서 경영참가목적으로 변경하는 주식등의 대량보유상황보고서를 공시한 바 있다. 한샘의 대주주지분 매각에 대한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의 입장과 한샘의 향후 운영방향에 관한 테톤 캐피탈 파트너스 엘피 펀드의 견해는 최근 개설된 ‘Our Hanssem’ 홈페이지(http://ourhanssem.com) 를 통하여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 및 면책고지


법무법인 한누리가 제공하는 본 건 보도자료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공공의 이익을 위한 보도 외의 목적으로 무단 복사·배포·판매·전시·개작할 경우 민 ·형사상 책임이 따를 수 있습니다.  또한 본 건 보도자료는 법률 의견이 아니라 일반적이고 기초적인 정보를 제공하는 것에 불과하므로, 법무법인 한누리는 본 건 보도자료를 통해 취득한 정보로 인하여 발생하는 직접적, 간접적 손해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부담하지 않음을 알려드립니다.    



 보도자료에 관한 문의   

법무법인 한누리 임진성 변호사 (02-537-9504, jslim@hnrlaw.co.kr)